향수뿌리는 법

조회수 256


안녕하세요! john입니다~~ :>

날씨가 화창해지는 봄~! 요즘, 자신에게 맞는 향수를 찾는 일이 많아지는데요. 

길을 걷다보면 방금 이분이 지나갔나 보다 라고 느낄 정도로 향수를 통째로 붓고 다니는 듯한 분이 계십니다. 

과유불급이란 말이 일상에 많이 쓰이지만 향수만큼 과유불급에 어울리는 말도 없는 듯합니다. 

향수는 적당히 사용하면 더없이 훌륭한 자신만의 이미지메이킹 아이템이 되지만 과하게 쓸 경우는 오히려 역효과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럼 향기로운사람이 되기위해서 어떻게 향수를 뿌려야하는지 향기로운남자 뷰티에디터 john이 알려드리겠습니다.




1.향수는 원래 맨살에 뿌리는 것이다.

향수는 손목, 목, 머리카락, 귀 뒤쪽, 팔꿈치, 무릎, 발목에 뿌리는 것이 일반적이다.

옷에 지나치게 많은 향수를 뿌리게 되면 얼룩이 생길 수 있으므로 필요한 부분에만 제한적으로 뿌린다.


2.무향 로션을 먼저 바른 뒤에 향수를 뿌려야 한다.

몸이 건조하면 향이 금방 사라지고 만다. 그리고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날 수 있으니 로션을 바른 후 향수를 뿌리는 것이 좋다. 

이때 바디로션의 향이 강하면 향수와 섞일 수 있으므로 무향 로션을 발라야 한다.


3. 향수를 뿌린 뒤엔 절대 비벼서는 안된다.

특히 손목에 향수를 뿌린 뒤 비비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면 향수의 첫 향인 탑노트가 금방 사라져버린다. 

손목뿐만 아니라 다른 부위도 마찬가지로 향수를 뿌린 뒤에는 절대로 비비지 말자.


4. 향의 농도에 따라 뿌리는 위치가 다르다.

향이 강한 향수라면 하반신 쪽에 뿌리는 것이 좋다. 그래야 향이 아래에서 위로 올라와 은은하게 퍼진다. 

반면에 향이 약한 향수는 손목이나 귀 뒤쪽과 같이 맥박이 뛰는 곳에 뿌려 향의 확산이 잘 되게 해야 한다.


5. 정장을 입어야 한다면 넥타이 안쪽에 뿌려야 좋다.

정장을 입었을 경우, 넥타이 안쪽에 향수를 뿌리면 좋다.

직장인이라면 유념해두도록 하자!


6. 여성이라면 목 뒤쪽에 뿌리는 것이 좋다.

목 뒤쪽에 향수를 뿌리면 머리카락이 흩날릴 때마다 향이 자연스럽고 은은하게 퍼진다.

썸남에게 자신을 어필하고 싶은 여성들은 참고해두시길!


7. 여름에는 머리에 향수를 뿌리는 것을 피하자.

햇빛이 강한 여름에는 향수의 향이 변질되기 쉽다. 

그렇기 때문에 머리와 같이 햇빛에 직접적으로 노출되는 부위에는 향수를 뿌리지 말도록 하자.




자, 마지막으로 향수를 보관하는 방법을 알려드려야겠죠? ~~

1. 직사광선이 비치지 않게 서랍이나 어두운곳
2. 향수는 온도에 영향을 받는다. 보통 15도가 적당
3. 향수를 사용한 후에는 마개를 꼭 막아둬야한다.





어떠셨나요? 오늘도 역시나 유익한 정보였죠? 굿굿 good!!

이상 뷰티에디터 john 이였습니다.

또 만나요~~~~ : >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256| 대표이사 양정철

상호명 : 주식회사 메종  |  사업자등록번호 690-88-00515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7-광주남구-0028호 <사업자정보확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서재문이사  |  고객만족센터 062-453-6153 (운영시간 : 10:00 ~17:00, 점심시간 12:00~13:00)  |  FAX 062-453-6154